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주요활동
종합자료실
커뮤니티
정회원 가입신청
시민게시판
가입안내
후원안내
협회소개
가입안내
후원안내
ㆍ종합자료실 > 생명윤리관련뉴스
생명윤리관련뉴스
작성자 : 의학신문     2018-01-16 13:10
‘유전자 치료 연구 활성화’ 신중한 검토 필수의협, ‘무차별적 연구 확대 물론 상업화 부추길 수 있다’ 지적 (2017. 11. 8. 기사)

 


‘유전자 치료 연구 활성화’ 신중한 검토 필수의협, ‘무차별적 연구 확대 물론 상업화 부추길 수 있다’ 지적 

 
[의학신문·일간보사=김현기] 대한의사협회가 질병의 종류나 대체 치료법의 유무와 관계 없이 유전자 치료에 관한 연구를 허용하는 생명윤리법 개정안에 ‘보다 신중한 검토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내비쳤다.

 현행법상 유전자에 관한 연구가 일정한 제한이 있어 치료제 개발이 제약되고 있다는 것은 일부 인정하나 자칫 무차별적인 확대나 상업화를 부추길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앞서 국민의당 신용현 의원은 유전자 치료 연구를 활성화해 의학발전과 국민 건강에 이바지하다는 취지에서 이같은 생명윤리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한 바 있다.


 의협은 “유전자 치료 연구가 일정한 제한으로 치료제의 개발에 제약요인으로 작용한다는 점에서 관련법 개정 필요성은 일정부분 인정한다”며 “다만 일부 유전자 치료 연구의 경우 상업적 방향이거나 의료계는 물론 국민들에게 윤리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지 못하다”고 주장했다.

 이러한 상황에서 유전자 치료의 무차별적 확대는 자칫 유전자 치료의 상업화를 부추기고, 윤리적 괴리를 초래할 개연성도 배제할 수 없다는 것.

 결국 생명윤리법 개정에 앞서 관련 전문가단체와의 협의를 거쳐 매우 신중히 접근할 필요하다는 것이 의협의 판단이다. 이는 의협 산하 단체도 비슷한 입장이다.

 의협이 산하 단체에 의견조회를 한 결과 대한내과학회는 “유전자 연구는 중대하고 심각한 질환에 한해 허용돼야 한다”며 “치료를 목적으로 하는 연구의 경우 유전자치료의 효과가 현저히 우수할 것으로 예측되는 치료를 위한 연구로 한정해 진행해야한다”고 못박았다.

 대한신경과학회의 경우도 “무분별한 연구로서 환자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전문가의 검토를 거치는 과정이 필요하다”고 피력했다.

 이에 따라 의협은 “유전자치료 연구의 경우 무분별한 시행을 막을 수 있는 제도적 장치가 마련돼야한다”며 “반드시 병원윤리위원회(IRB)를 심의를 거친 유전자치료의 경우에만 인정하도록 하는 것이 그 예일 수도 있다”고 조언했다.


김현기 기자  <khk@bosa.co.kr>


[의학신문] 2017.11.8.(수)


<기사 원문 보기: http://www.bosa.co.kr/news/articleView.html?idxno=2072058>


 


ㆍ게시물 : 409 전체 : 409 블로그형   웹진형   앨범형   게시판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09 “낙태죄, 모든 생명 보호한다는 헌법 정신 반영한 것”(2019.03.07. 기사) 크리스천투데이 2019.03.08 23
408 의료 AI제품 개발 많지만 임상검증은 거의 없어(2019.03.07. 기사) 매일경제 2019.03.08 13
407 WHO, 중국 '유전자 조작 아기' 대응위원회 구성...이달 제네바 회담(2019.03.07. 기사) 전자신문 2019.03.08 13
406 “태아의 생명, 왜 타인인 여성이 결정하나… 낙태죄 폐지 반대”(2019.03.01. 기사) 크리스천투데이 2019.03.08 17
405 연명의료 딜레마…'중환자실 의료윤리' 방향 제시(2019.02.26. 기사) 의협신문 2019.03.08 14
404 [인도를 알자 32] 상업적 대리모 산업 합법 '세계의 아기 공장' 오명(2019.02.19. 기사) 기독일보 2019.03.08 11
403 인공지능 책임·안전 강조한 첫 국제 권고안 나온다(2019.02.11. 기사) 동아사이언스 2019.02.13 32
402 [사이언스 인 미디어]레플리카, 금지된 복제인간을 만들다(2019. 02. 10. 기사) 전자신문 2019.02.13 28
401 “제 아이 좀 낳아주세요”…대리모, 어떻게 생각하세요?(2019. 02. 10. 기사) 연합뉴스 2019.02.13 38
400 중국, 유전자 편집 다섯 아기 원숭이 수면장애 일으켜(2019.01.31. 기사) 에포크타임스 2019.02.08 33
399 [손봉호의 시대읽기] 인간 생명의 존엄성(2019. 01. 28. 기사) 문화저널21 2019.02.08 47
398 서울대병원 "의사97% 말기암 걸리면 연명의료 원치 않아"(2019.01.23. 기사) 한국경제 2019.02.08 29
397 “‘개인 유전정보 할용’ 맞춤의료, 보험가입자 역선택 우려”(2019.01.13. 기사) 인더뉴스 2019.02.08 29
396 '슈퍼베이비' 권리 지키는 변호사라고?(2019.01.09. 기사) 프레시안 2019.02.08 46
395 일본도 5년전 줄기세포 논문 조작 사건… 규제 대신 연구윤리 강화(2019. 01. 02. 기사) 조선일보 2019.02.08 27
394 사이공, 중국인이 주도한 불법 대리모 조직 검거(2019. 01. 03. 기사) 포커스뉴스 2019.02.08 24
393 "일본인 절반이 쓸 수 있는 만능 줄기세포, 3년내 만들 겁니다"(2019.01.02. 기사) 조선일보 2019.02.08 23
392 법원, 동성 군인 간 ‘합의된 성관계’ 70년 만에 첫 무죄 논란(2018. 2. 22. 기사) 국민일보 2018.02.23 611
391 법원, 동성 군인 간 ‘합의’ 성관계 사건에 무죄 선고(2018. 2. 22. 기사) 크리스천투데이 2018.02.23 528
390 ‘연명의료결정법’ 연착륙 시키려면(2018. 2. 22. 기사) 의학신문 2018.02.23 549
12345678910
ㆍ검색어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오시는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