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
주요활동
종합자료실
커뮤니티
정회원 가입신청
시민게시판
가입안내
후원안내
협회소개
가입안내
후원안내
ㆍ종합자료실 > 생명윤리관련뉴스
생명윤리관련뉴스
작성자 : 기독신문     2021-06-29 13:25
“유전자 가위, 기독교적 대응 모색해야” 교계 생명단체 세미나 (2021.6.28 기사)
“유전자 가위, 기독교적 대응 모색해야”
교계 생명단체 세미나


2012년 유전자 편집기술인 ‘크리스퍼(CRISPR) 유전자 가위’가 개발된 후 이 기술이 동식물의 형질 개량과 질병 치료 등에 응용되고 있으나, 유전자 편집 아기 출산 등 윤리적 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되고 있다. 이에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와 성산생명윤리연구소, 생명운동연합은 6월 22일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의 문제점’을 생명윤리적, 법률적, 의학적 관점에서 논의하는 세미나를 개최했다.

22일 열린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의 문제점’ 세미나에서 류현모 교수가 유전자 가위에 대한 생명윤리적 고찰을 하고 있다.
22일 열린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의 문제점’ 세미나에서 
 류현모 교수가 유전자 가위에 대한 생명윤리적 고찰을 하고 있다.

‘유전자 가위에 대한 생명윤리적 고찰’을 주제로 발표한 류현모 교수(서울대학교 치의학대학원 분자유전학)는 “유전질환과 난치성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유전자 편집기술을 무조건 반대해서는 안 된다”면서도 △안정성과 정확성 미확보 △치료 목적 이외 개선과 증진 목적의 비윤리성 △불평등과 규제의 문제 등을 이유로 “적절히 통제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류 교수는 “신학자와 과학 전문가가 유전자 가위 문제에 대한 이슈 및 쟁점을 공유하고 성경적 대응 방안을 논의해 기독교적 관점에서 선제적 방향 제시를 할 필요가 있다”고 제언했다.

이어 정소영 변호사(세인트폴 세계관 아카데미 대표)는 법률적 관점에서 “기술의 발달 속도와 사회적 평가나 구체적 합의 도출 시점까지 현격한 차이가 나는 상황에서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의 사용 범위를 어디까지 허용할 것인가에 대한 국제적인 규범이 필요한데, 아직까지는 국제적 규범이 제대로 세워져 있지 않은 실정”이라고 우려를 표명했다.

한국의 경우는 2014년 ‘생명윤리 및 안전에 관한 법률’을 제정해 인간 배아 및 유전자 취급의 생명윤리 방침을 제시한 바 있는데, 제47조에 따라 인간의 유전자를 다루는 활동은 오직 ‘난치병 치료 연구’에만 제한돼 있다. 정 변호사는 “정자, 난자, 배아, 태아 차원의 유전자 변형은 치료의 목적이라 할지라도 허용하지 않는 것이 옳다”며 “그러나 직접적 치료가 아닌 연구목적으로 인간생식세포 사용을 허용하고 있다는 점에서 여전히 윤리적 논란을 피할 수 없기에 이에 대한 사회적 논의가 계속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이미영 기자
출처 : 기독신문(http://www.kidok.com)


ㆍ게시물 : 423 전체 : 423 블로그형   웹진형   앨범형   게시판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23 낙태에 건강보험을 적용하겠다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통령후보 공약에 반대하는 뉴스기사 관리자 2022.01.13 249
422 낙태에 건강보험을 적용하겠다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통령후보 공약에 반대하는 성명서 첨부파일 1개 관리자 2022.01.12 325
421 최근의 코로나19 백신정책에 대한 한국기독교생명윤리협회의 입장 관리자 2021.12.27 661
“유전자 가위, 기독교적 대응 모색해야” 교계 생명단체 세미나 (2021.6.28 기사) 기독신문 2021.06.29 524
419 원하는 유전자 편집하는 ‘크리스퍼 가위’ 생명 경시 초래, 적절히 통제해야 (2021.6.22 기사) 국민일보 2021.06.29 596
418 "내 입맛대로 유전자 조작해서 아기를 낳는 세상?"(2021.6.22 기사) 더워드뉴스(The Word News) 2021.06.29 812
417 “상해·살인 등에서 태아 보호할 법적 방안 마련해야” 기독일보 2021.04.15 689
416 코로나에 밀린 사람들… 응급실 사망 월 100명 늘었다(2020. 7. 6. 기사) 국민일보 2020.07.15 1353
415 데이터청 설립? 빅브라더가 온다(2020. 7. 4. 기사) 경향비즈 2020.07.15 993
414 첨단바이오의약품 신속 품목허가·맞춤형 심사 규정 마련(2020. 7. 3. 기사) 메디칼업저버 2020.07.15 1109
413 590g 초미숙아, 3㎝ 심장 여는 5시간 수술 받고 부모 품으로(2020. 7. 3. 기사) 한국일보 2020.07.15 894
412 분당서울대병원, 90억 투입 '다중장기 조직칩' 개발 착수(2020. 7. 1. 기사) 데일리메디 2020.07.15 884
411 올해 기술영향평가는 '정밀의료 기술'…"시민포럼 참여하세요"(2020. 6. 30. 기사) 연합뉴스 2020.07.15 890
410 [생명이 먼저다]'낙태죄 위헌결정' 생명존중 문화 확산 계기로 만들자(2019. 12.16. 기사) 뉴스핌 2020.07.15 859
409 “낙태죄, 모든 생명 보호한다는 헌법 정신 반영한 것”(2019.03.07. 기사) 크리스천투데이 2019.03.08 5893
408 의료 AI제품 개발 많지만 임상검증은 거의 없어(2019.03.07. 기사) 매일경제 2019.03.08 1209
407 WHO, 중국 '유전자 조작 아기' 대응위원회 구성...이달 제네바 회담(2019.03.07. 기사) 전자신문 2019.03.08 1197
406 “태아의 생명, 왜 타인인 여성이 결정하나… 낙태죄 폐지 반대”(2019.03.01. 기사) 크리스천투데이 2019.03.08 1254
405 연명의료 딜레마…'중환자실 의료윤리' 방향 제시(2019.02.26. 기사) 의협신문 2019.03.08 1517
404 [인도를 알자 32] 상업적 대리모 산업 합법 '세계의 아기 공장' 오명(2019.02.19. 기사) 기독일보 2019.03.08 1469
12345678910
ㆍ검색어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오시는길